체질에 따라 어떤 음식은 자신에게 잘 맞고 어떤 음식은 자신에게 잘 안맞는 경우는 장내 세균이 원인인 것으로 나타났다.

항생제를 투여해 실험쥐의 장내 세균을 절반 이하로 떨어지게 한 후 섬유질과 복합 유익균을 공급했다. 섬유질과 복합균을 공급받은 실험쥐는 섬유질 흡수를 하지 못하고 설사를 동반했다.

설사가 유발된 실험쥐에게 섬유질과 복합균을 투입한 결과 설사는 멈췄으며 소화력도 회복되었다.


동물이나 인체는 섬유질을 흡수할 수 있는 소화효소를 단 10여개 정도만을 합성하지만 장내 세균은 수천개의 섬유질 분해 효소를 만든다.

유칼립투스잎은 독성이 강하다. 아기 코알라는 유칼립투스나무잎을 소화할 수 있는 장내 세균이 없다. 그래서 어미 코알라는 자신의 똥을 아기코알라에게 먹여서 장내세균을 물려주면 아기 코알라 장내에 유칼맆투스잎을 소화하고 독소를 제독하는 장내 세균이 정착하여 평생을 유칼립투스잎을 먹고 살 수 있게된다.

유칼립투스잎을 쥐가 먹으면 죽어 버리지만 코알라의 장내 세균을 이식한 실험쥐는 유칼립투스입을 먹고도 생존한다.


흥미로운 것은 실험쥐에게 유칼립투스잎을 아주 미량을 주기 시작하여 조금씩 늘리며 꾸준히 섭취시킨 결과 실험쥐의 장내세균이 코알라의 장내 세균 유형과 비슷한 환경으로 변하였고 유칼립투스 잎을 먹고도 생존한다는 사실도 확인되었다.

이엠생명과학연구원 생명과학자들은 자신에게 맞지 않는 음식인 과일이나 채소 곡물 등을 무조건 피하기 보다는 처음에는 조금씩 섭취하면서 그 양을 늘려나가면 장내 세균 유익균 다양성 건강에 도움이 된다고 강조했다.

나에게 맞지 안는 음식이라며 소위 음식이 나의 체질에 맞지 안는다고하여 피하게 되면 후대에는 음식 선택폭이 점점 줄게되고 건강한 유전자에 문제가 된다.

참외를 먹으면 설사를 하는 체질인 경우 참외를 무조건 피하면 그 유전인자가 자식에게 전달되므로 조금씩 꾸준히 섭취하다가 그 양을 늘려나가면 장내 세균의 다양성이 높아져 참외를 마음것 먹을 수 있게된다.

유당불내증으로 우유를 먹으면 설사를 하는 경우 우유를 조금씩 꾸준히 먹다가 그 양을 늘려나가면 마침내 우유를 마음것 먹고 소화할 수 있는 건강한 장내세균 유형으로 복원된다.

참외와 우유 등을 먹으면 설사를 유발하는 경우 복합균과 함께 해당 음식을 섭취시킨 결과 설사가 멈추고 꾸준히 섭취한 경우 참외와 우유등 해당 음식을 마음것 먹을 수 있는 건강한 장내 세균 유형 다양성으로 복원되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microbiome ok99

미생물의 눈으로 보면, 사람 몸은 ‘거대한 우주’다. 사람 몸의 세포 수보다 훨씬 많은 수 100조개 이상의 인체에 서식하는 세균(박테리아)은 종류만 해도 수천 종에 이른다.

아무리 청결한 장소라고 하여도 공기중에는 헤아릴 수 없을 정도로 공기중에 세균이 존재한다. 그러나 두려워할 필요는 없으며 이런 세균들은 대부분 유익균 이거나 중간자적 균들이며 병원성균은 단 0.01%도 되지 않는다.

또한 피부에있는 세균은 유해성 병원균을 차단하고 피부에 수분과 항산화물질을 공급해 피부 건강에 도움을 준다.

보통 어른의 몸무게 중 1~2㎏가량은 미생물의 무게이다.건강한 사람을 대상으로 조사했더니 피부와 머리카락, 콧구멍, 귓바퀴에 사는 세균의 생물종 다양성이 뜻밖에도 장내 세균들 못지않게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피부 중에선 팔뚝, 손바닥, 집게손가락, 발바닥에서 세균의 생물종 다양성이 높았다.

겨드랑이와 발바닥, 배꼽과 오금(뒷무릎)에선 각각 비슷한 종류의 세균이 사는 것으로 나타났다.

건강한 사람의 몸 27곳에서 목욕 전과 후의 미생물을 석 달 간격으로 수집해 차세대 초고속 컴퓨터(NGS)로 디엔에이(DNA) 염기서열을 대량 분석해 얻어졌다.

“몸에 공생하는 세균들의 ‘생물 지리’는 개인마다 크게 다르고, 몸 부위와 시간대에 따라서도 크게 다른 것으로 나타났다”

사람 몸에 사는 미생물들은 질병의 원인이 되기도 하지만 사람의 영양 섭취를 돕거나 면역체계를 키우는 데 도움을 주고 단백질을 합성하고 행복호르몬 95%를 만들어 뇌로 보내어 행복지수에도 관여 한다.

한국의과학연구원 에 따르면 “우리 몸에 사는 미생물을 잘 이해하면 다양한 여러 질환에 대처하는 데 도움을 얻을 수 있다”고 한다.

장내세균 검사 장내 세균 분석을 통하여 자신의 몸속 세균의 상태를 확인 할 수 있다.

장내세균 검사는 한국의과학연구원  협력의료기관을 통하여 서비스 받을 수 있다.

먹은 음식은 장내 세균에 큰 영향을 미치고 숙변 독소에도 영향이 매우 크다.

장내세균 분석을 통하여 장내 유익균 비율을 높이면 숙변으로부터 벗어날 수 있다.

채소반찬과 발효음식을 즐겨먹은 사례자의 장내 세균 분석

한국의과학연구원 에서 변 속 유해균 검사 장내세균 분석 MBN TV 사진캡쳐


한국의과학연구원 장내세균분석 결과 식이섬유 의주의 식습관을 열심히 실천한 결과

한국의과학연구원 장내세균분석 결과 유해균 비율은 적었으며 유익균 비율이 매우 높았다.

건강한 식습관은 장내 세균을 건강하게 한다는 사실이 한국의과학면구원 분석 결과 밝혀졌다.

한국의과학연구원 장내 세균 500여 종의 미생물 분석 SBS TV 생생정보통 사진캡쳐

우리 몸을 덮고 있는 세균 집단을 세균숲 이라고 한다.

건강한 세균 숲 만들기 방법 한국의과학연구원 협력의료기관 에서 건강한 식단 방향성을 제시 받을 수 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microbiome ok99


티스토리 툴바